pta

home 홈으로 연합회소식 보도자료
 
작성일 : 16-06-09 10:26
[국토교통부]국토부-경찰청, 국민교통안전 향해 ‘2인3각’ 달립니다
국토교통부와 경찰청이 함께 힘을 모아 교통사고로부터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들어갈 것을 다짐했다.

국토교통부(장관 강호인)는 9일(목) 교통사고 사상자 줄이기 종합대책의 성공적 이행을 위해 경찰청과「교통안전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가능한 빠른 시기에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가 중위권 수준*의 교통안전을 달성하기 위해 양기관의 적극적인 협업 강화가 필요하다는 공감대 하에 체결된 것으로
* ’13년 기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평균 1.1명, 한국은 2.2명으로 34개국 중 32위

2015년 교통사고 사망자 수는 4,621명으로 사망자 수는 지속 감소추세이나 2013년~2014년에 비해 감소폭이 줄고 있어, 보다 효과적인 교통안전 대책을 공동으로 수립·추진하기 위해 이루어졌다.
* 교통사고 사망자수 : (’12) 5,392명 → (’13) 5,092명 → (’14) 4,762명 → (’15) 4,621명

양기관은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다음 사항에 대하여 적극 협력할 것을 합의하였다.

첫째, 도심부 제한속도 하향, 보행안전시설 개선 및 확충, 보행사고 빈발지역 대상 교통안전 컨설팅 제공 등으로 보행자가 안전하고 편리한 교통환경을 구축한다.

둘째, 택시·버스·화물 등 사업용 자동차 교통사고 사망자 수 감축을 위해 운수업체 및 종사자를 대상으로 교통안전 교육을 강화하고 사업용 자동차의 법규위반 사항에 대한 합동 단속과 계도를 실시한다.

셋째, 어린이, 고령자 등 교통약자를 대상으로 맞춤형 교통안전 교육을 실시하고 야광조끼·카시트·실버마크 등 다양한 교통안전 용품을 보급하는 등 교통약자의 교통안전을 강화한다.

넷째, 양기관 주도로 교통안전 민관협의회, 교통안전 홍보협의회 등 지자체 및 기타 교통안전 유관기관과 실질적인 협업체계를 구축하여 내실 있는 교통안전대책을 수립한다.

또한 양기관은 교통안전 민관협의회와는 별도로 국토부와 경찰청의 국장급을 대표로 하는 ‘교통안전 협의회’를 구성하고, 주요 교통안전 정책 시행에 대한 사전 협의를 거쳐 보다 완성도 있는 공동 정책을 수립하기로 합의하였다.

강호인 국토교통부 장관은 “국토교통부와 경찰청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중위권 수준의 교통안전이라는 결승점을 향해 함께 발을 맞추는 2인3각(二人三脚)을 하고 있다고 생각한다” 면서

“논의된 협력사항을 적극 이행하여 교통사고로부터 안전하고 국민이 행복한 대한민국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 고 밝혔다.
관리자 (1.♡.157.225) 조회 : 765